행정/의회
포천시, 개학기 청소년 유해환경 개선활동 전개
포천플러스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17/09/07 [17:26]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 포천플러스

포천시(시장 김종천)는 지난 5일부터 6일까지 허브아일랜드와 포천동 일원에서 각종 유해환경으로부터 청소년을 보호하기 위해 민·관 합동 캠페인 및 단속을 전개했다.

 

이날 관내 음식점, 노래방, 편의점 등을 방문해 청소년 유해환경(유해업소, 약물, 유해매체물 등) 안내 전단지와 술·담배 판매 금지 및 청소년 출입·고용 금지 스티커를 배부하고 거리캠페인을 진행했다.

 

이번 활동은 방학이 끝나고 개학기를 맞이해 청소년 일탈 행위 및 비행을 사전에 차단하고 건전한 학교분위기 조성을 위한 활동으로 9월 말까지를 집중 단속 기간으로 정하고 관내 유해업소 밀집 지역과 학교 주변을 중심으로 실시된다.

 

김덕진 경제복지국장은청소년 유해환경 개선 활동을 통해 업소 종사자의 청소년 보호의식 확산 등 깨끗한 사회분위기 조성과 청소년 보호를 위해 적극 노력을 하겠다고 밝혔다.  정의선 기자.

ⓒ pcnplu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천시북부희망복지센터, 차의과학대학교 및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