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정
포천시, 2017년 지방세외수입 운영실적 우수기관으로 선정
포천플러스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17/12/29 [06:11]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 포천플러스

포천시는 행정안전부가 실시한 2017 지방세외수입 운영실적 분석·진단평가에서 우수자치단체로 선정돼 장관 기관표창을 받았다고 28일 밝혔다.

 

정부의 세외수입 운영실적 평가는 지방세외수입의 효율적 관리와 자치단체의 자율적인 세입 확충 노력을 유도하기 위해 매년 세외수입 증감률, 실효성, 시스템 표준화율 등 6개 평가지표를 기준으로 지방자치단체의 세외수입 관리·운영 실태를 진단평가하고 있다.

 

시에서는 세외수입징수팀을 운영해 체납 자료의 효율적인 징수 노력으로 세외수입 안정성(증감율, 신장성, 안정성)과 효율성(규모의 계획성, 징수관리 실효성, 시스템 활용성), 노력성(체납액 축소, 채권확보 노력도) 6개 평가지표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둬 우수기관으로 선정돼 행정자치부장관 기관표창을 수여하게 됐다.

 

특히, 시는 세외수입 및 과태료 체납액이 날로 증가함에 따라 부시장을 단장으로 세외수입 체납액 정리단을 구성해 체납자의 자동차 번호판 영치 강화, 과태료 부서별 징수보고회, 과태료 체납액 징수를 위한 급여 및 예금 압류 등 강력한 체납처분을 추진하고 있다.

 

또한 본청 및 읍··동 세외수입 담당자들의 업무역량 강화와 세외수입시스템 이해도 향상을 위한직무교육을 연 4회 실시해 자체수입의 주요 재원인 세외수입의 중요성이 날로 높아지고 있는 시점에서 세외수입 담당자의 역할이 지방재정 확충에 크게 기여한 것으로 나타났다.

 

전영진 세정과장은 철저한 세원관리와 세수분석을 통해 안정적인 자주재원을 확충함은 물론, 효과적인 채권확보 등 적극적인 징수활동 강화로 체납액 감소에 총력을 기울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정의선 기자.

 

ⓒ pcnplu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천시 청소년방과후아카데미, SPC그룹 주최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