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예술
포천아트밸리 천주호 예술축제
유럽 거리에서만 보아왔던 공연 선보인다.
포천플러스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18/10/01 [04:53]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 포천플러스

버려진 채석장의 놀라운 변화로 각종 매스컴에서 각광받고 있는 포천아트밸리에서 올해에도 천주호 예술축제가 106일과 7일 양일간조각공원을 비롯한 포천아트밸리 내 여러 장소에서 개최된다.

 

이번 축제에서 45m직벽을 배경으로 펼쳐지는 미디어파사드와 공중퍼포먼스공연은 국내에서는 최초로 펼쳐지는 공연이다. 전 세계적으로도 찾아보기 힘든 고난이도의 동작들과 직벽을 수놓은 영상의 아름다움이 함께 어우러져관람객들에게 그 짜릿함과 평생 잊지 못할 추억을 선사하고 유럽의 거리에서만 보아왔던 스트리트 퍼포먼스가 포천아트밸리 일원에서펼쳐진다.

 

이번 축제는 기존의 공연형식을 벗어나서 진행되는데, 축제 기간 중 14시부터 19시까지 연속으로 공연이 진행돼관람객들은 동선에 따라 하루 종일 유럽의 향취와 자연의 아름다움을 만끽할 수 있다.

 

포천아트밸리 관계자는 이번 축제는 포천아트밸리의 의미를 살리고포천아트밸리에서만 경험할 수 있게 기획된 행사로 가족, 연인, 남녀노소모두에게 감동과 추억의 가을날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포천아트밸리를 입장하는 관람객은 누구나 축제에 참여 할 수 있으며,자세한 사항은 포천아트밸리 홈페이지(www.artvalley.pocheon.go.kr)에서확인할 수 있다.     정의선 기자.

 

ⓒ pcnplu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천시, 스마트축산 활성화를 위한 정보통신
광고
많이 본 뉴스